중대재해

건설현장 작업 중 추락 사고

건설 현장 작업 중 추락 사고
df87c61b7657e04dd1b3c40a6fe4481a_1515049665_8991.jpg

건설 현장에서는 추락 위험이 있는 곳에서의 작업이 불가피한 경우가 많다. 안이한 생각으로 위험을 감수하고 일하기보다는 작업 여건에 적합한 작업발판이나 안전방망을 설치하는 등의 사고에 대비한 방지조치를 해야 한다. 


바쁘게 돌아가는 건설 현장
더위가 한풀 꺾인 초가을 새벽 6시 반. 공사장으로 향하는 권 씨의 발걸음은 무겁기 그지없었다. 요 며칠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몸이 예전 같지 않음을 느끼는 그였다. 
‘에휴, 내 나이도 벌써 예순이 넘었네.’
권 씨가 일하고 있는 곳은 광주광역시의 한 신축 공사 현장. 오피스텔 시설과 영화관 등이 들어설 근린생활시설 건물로 기둥, 보, 슬래브 거푸집 설치 등 잔손보기 공사가 한창이었다. 건물의 완성도를 결정짓는 중요한 기초공사였다. 베테랑 형틀 목공인 권 씨도 이를 잘 알기에 지난 며칠간 기둥철근, 기둥거푸집 설치 작업의 총대를 매 왔다. 
“권 씨, 오늘은 거푸집 밴드 설치 작업하는 날인 거 알지?”
이날은 거푸집이 콘크리트 측압에 견딜 수 있도록 밴드를 설치하는 날이었다. 건물의 내구성을 좌우하는 중요한 작업이었기에 권 씨뿐만 아니라 경력 많은 동료근로자 3명도 투입되었다. 
“아이고, 누가 했는지 거푸집 한번 튼튼하게 잘 지어놨네.”
“권 씨 형님 작품이잖아. 솜씨 하나는 일품이지.”
하루 전날 권 씨가 작업해놓은 거푸집 기둥 크기는 1,350mm×600mm으로 단변은 유로폼 1장, 장변은 유로폼 3장을 사용하여 설치한 것이었다. 위로는 유로폼 4장을 상부로 조립하여 설치해 기둥 높이만 4.8m에 달했다. 
“이 정도 가지고 야단법석은. 빨리 밴드 작업 준비나 해.”
불퉁하게 대꾸했지만 동료들의 칭찬에 권 씨는 뿌듯함을 느꼈다. 



아차, 하는 사이 큰 사고로 이어지고
밴드는 아래에서부터 60cm 간격으로 총 8단이 설치되었다. 손발이 맞는 동료들과의 협업으로 작업 속도는 생각보다 빨랐지만 권 씨는 이날 따라 유달리 피로감을 느꼈다. 
“나는 좀 쉬고 와야겠네. 1C2 기둥 밴드는 내가 좀 이따 할 테니까 그냥 두라고.”
열량을 보충할 수 있는 간식을 먹으며 20분간 휴식을 취하기로 했다. 체력이 예전 같지 않음을 느꼈지만, 권 씨는 다시금 마음을 다잡았다. 
남은 기둥 밴드는 가장 높은 7단과 8단에 설치해야 했기에 더더욱 어려운 작업이었다. 기둥 및 보의 거푸집 조립과 기둥 밴드의 설치를 위한 작업발판은 설치되지 않은 상태였다. 정식으로 하자면야 안전방망과 작업발판이 먼저 설치되어야 했지만, 그래서는 작업 속도를 맞추기가 어려운 것이 현실이었다. 하는 수 없이 권 씨는 시스템 동바리 수평재와 아래쪽에 설치된 밴드를 밟고 작업해야 했다. 
시스템 동바리 수평부재 위로 성큼 올라선 권 씨는 예상했던 것보다 바닥이 미끄럽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그다음, 삐끗하고 중심을 잃은 것은 찰나의 일이었다. 중심을 잃은 권 씨는 3.5m 바닥으로 그대로 떨어지고 말았다. 묵직한 충돌음을 들은 동료들이 깜짝 놀라 달려왔을 때는 이미 모든 일이 벌어진 후. 안전모조차 제대로 착용하지 않았던 권 씨는 두부 손상으로 다량의 피를 흘렸고, 바로 구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갔으나 결국 아까운 생명을 잃고 말았다. 

■ 관련 규정

 

ㅇ 거푸집 밴드 설치 작업 중 추락 방지조치 미실시 : 산업안전보건법 제23조, 제 66조의2,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 제32조, 제35조, 제42조, 제44조

■ 주요 내용

▲ 산업안전보건법 제23조(안전조치) ▲ 산업안전보건법 제66조의2(벌칙) ▲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 제32조(보호구의 지급 등) ▲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 제35조(관리감독자의 유해·위험 방지 업무 등) ▲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 제42조(추락의 방지) ① ② 중략 1. 안전방망의 설치위치는 가능하면 작업면으로부터 가까운 지점에 설치하여야 하며, 작업면으로부터 망의 설치지점까지의 수직거리는 10미터를 초과하지 아 니할 것 2. 안전방망은 수평으로 설치하고, 망의 처짐은 짧은 변 길이의 12퍼센트 이상 이 되도록 할 것 3. 건축물 등의 바깥쪽으로 설치하는 경우 망의 내민 길이는 벽면으로부터 3미 터 이상 되도록 할 것. 다만, 그물코가 20밀리미터 이하인 망을 사용한 경우에는 제14조 제3항에 따른 낙하물방지망을 설치한 것으로 본다. ▲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 제44조(안전대의 부착설비 등) 재해예방대책 법령정보 제공 : 최낙현 노무사 (노무법인 로정, 02-561-2871)

<출처>
안전보건공단 웹진
http://wish.kosha.or.kr/wish/sub.php?number=1173

 

 

 

 

 

건설기초안전교육 전문 안전하는사람들
지하철4호선 인덕원역(사당에서 20분거리) 7번출구에서 5분거리!
TEL: 070-4652-1156

 

0 Comments

높이 2m 이상 작업 시, 전대는 고정하고 안전모는 꽉 조이고!

댓글 0 | 조회 80
보호구, 허술하게 착용하면 무의미“우와, 저 오색찬란한 빛들 좀 봐.”여기저기서 탄성이 터지는 이곳은 서울 시내의 한 등불축제 현장이다. 사람들이 축제를 즐기는 가운데, 전광판 설치기사 강모씨는 매의 눈으로 현장 곳곳을 살핀다. 자신이 설치한 축제장 내 대형 LED전광… 더보기

무심코 지나쳤다간 대형화재로 이어지는 ‘불티’

댓글 0 | 조회 73
시뻘건 화염이 휩쓴 건설현장“나는 언제 이런 아파트 살아보나.”“아파트보다 더 좋은 단독주택에 살면서 웬 아파트? 난 단독주택에 살면 소원이 없겠더라.”“하긴. 층간소음도 없고 뱃속 편하긴 하지.”“은근히 단독주택 산다고 자랑하는 것 같은데?”“별 소릴 다한다.”지상 … 더보기

굴착면 붕괴 막으려면 지반점검, 흙막이 시설 설치해야~

댓글 0 | 조회 60
수직으로 굴착된 구덩이, 붕괴위험 커강원도 춘천의 한 도로변. 김 씨는 약 2m 깊이의 구덩이에 들어가 있다. 낡은 하수관을 교체하기 위해 굴삭기가 파 놓은 구덩이다. 김 씨는 이곳에서 구덩이 바닥을 고르게 다지는 작업 중이다. “김 씨, 그만하면 충분해.” “조금만… 더보기

추락사고 막는 이동식비계 사용법

댓글 0 | 조회 55
눈앞에서 마주한 끔직한 추락사고 한 건설현장에서 도장작업을 하게 된 신 씨는 눈을 감고도 도장을 할 수 있을 정도로 유능한 30년차 도장공이다. 솜씨가 워낙 좋아 정년을 넘기고도 계속해서 직장생활을 이어나가는 신 씨를 동료들은 늘 닮고 싶어 했다. “남들은 퇴직 후에 … 더보기

작업대 설치 작업 중 발생한 추락사고 - 막을 수 없었던 추락

댓글 0 | 조회 69
건물 외벽작업 중 발생한 재해 사례 당해 공사의 외벽 마감용 작업발판으로 사용한 PCS 작업대는 고층 또는 초고층건축에 많이 사용되는데, 고소작업에서 많이 쓰이는 만큼 추락의 위험도 산재해 있어 유념해야 한다.커튼월이 적용된 극초고층 건설현장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일원에… 더보기